생활정보매거진

인공눈물 추천 | 가격 | 부작용 | 사용법 | 유통기한

Published (updated: ) in Uncategorized. 태그: .


인공눈물 추천


건조한 계절은 불편한 점이 한두가지가 아니지만 그 중에서도 눈이 건조해서 고통받으시는 분들 많으실 겁니다.

인공눈물 추천


방안 기온을 따뜻하게 유지하려고 틀어놓은 보일러 때문에 공기가 너무 건조해지면 아침에 일어나서 눈이 뻑뻑해서 도저히 뜰 수 없을 지경이라는 분들도 많아요. 그럴 때 인공눈물을 침대 옆에 하나씩 놓아두고 사용하면 한결 개운한 아침을 맞이할 수 있는데요, 어떤 제품이 있고 사용 시 유의해야 할 점은 없는지 한번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https://bit.ly/3cNAz1K

인공눈물 추천

인공눈물 추천


시중에 아주 다양한 제품이 출시되어 있기 때문에 사용 후 자신에게 맞는 걸 찾는 것이 중요합니다. 멘톨향이 들어 있어서 시원한 사용감을 주는 제품도 있고, 부드러운 사용감으로 눈속이 개운해지는 제품도 있습니다. 또 포장 방법에 따라 일회용으로 쓸 수 있는 것도 있고, 작은 병 속에 담겨서 들고 다니기 편한 제품도 있죠. 어떤 것을 사용하시더라도 주의해서 살펴야 하는 점은 방부제가 들어있는지 여부입니다.


오랜 시간 보관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방부제가 들어있는 경우가 대부분인데요, 만일 치료 목적으로 단기간 사용하는 게 아니라 일상적으로 매일 사용하신다면 방부제가 없는 제품을 선택해야 합니다.

인공눈물 추천

인공눈물 가격


가격대 역시 다양한데요, 시중 약국을 기준으로 4,000원에서 10,000원까지 종류에 따라 다릅니다. 수입 제품이 아무래도 좀 더 높은 가격대를 이루고 있습니다만, 국내 제약 회사 제품들도 품질이 우수하기 때문에 많은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인공눈물 추천

인공눈물 부작용


인공눈물은 원래 건조한 안구로 인해 느껴지는 불편감을 개선하고, 안구에 상처가 생겨서 각막염이 생기지 않도록 예방하는 것이 목적입니다. 그런데 평소 안구의 건조함으로 불편을 많이 느끼던 사람이 인공눈물을 사용하기 시작하면 사용 직후에 느껴지는 상쾌함 때문에 습관적으로 넣게 되곤 합니다. 하루에 4~6회를 넘거나 한번에 지나치게 많은 양을 사용하면 도리어 눈이 더 건조해질 수도 있고, 방부제가 첨가된 제품의 경우 각막염을 유발하는 경우가 있으니 부작용에 유의해야겠습니다.

인공눈물 추천

인공눈물 사용법


안구의 상태에 따라 개인차가 있지만 대개 하루 4~6회 사용하는 것을 권장합니다. 사용 시에는 반드시 손을 씻고 청결한 환경에서 사용해야 눈 또는 인공눈물에 오염물질이 들어가지 않고 눈 건강을 유지할 수 있습니다. 눈에 넣을 때 지나치게 많은 양을 넣을 필요는 없고 한두방울 정도만 눈꺼풀을 아래로 잡아당겨 투약합니다.


요즘 많이 보편화된 종류 중 멘톨 성분이 함유되어 청량감을 유발하는 제품들이 있는데요, 이런 상품들이 눈 건강을 더 해치진 않지만 개인 체질에 따라 지나친 자극을 받아 충혈이 되거나 눈 주위 피부가 따가울 수 있기에 혹시 사용 후 불편함이 느껴진다면 피하시는 게 좋다고 합니다.

인공눈물 추천

인공눈물 유통기한


간혹 한번 개봉한 인공눈물을 장기간 사용하시는 분들이 있는데 절대로 피하셔야 할 행위입니다. 제품 특성상 아무리 길어도 한달 이상 사용하면 품질이 변질될 수 있기 때문입니다. 휴대가 편하고 변질 우려도 적은 일회용 상품을 사용하는 것도 유통기한 내에 안전하게 사용하는 방법입니다. 또 용기 자체에 병균이 닿아 오염되는 경우가 있기 때문에 이를 방지하려면 여러 사람들과 공유하는 것은 피해야 합니다.